일상2015.12.14 16:56

나는 예전 부터 그랬다.


남들이 다 좋아하는 여자를 좋아하기 보다는 


나만의 기준으로 좋아하는 여자가 있고 그 기준에만 충족 시키면 


그녀를 위해서 최선을 다하는 그런 남자..


그래서 크리스마스도 얼마 안남았겠다 어차피 늦었어 


지금 여자친구 사귀긴 늦었어 


그래서 보는 사에바료의 여자 취향! 




첫번째 우에토 아야 


처음에 봤을 땐 뭐 이런애를 좋아하지.. 라고 생각했으나 


그녀의 작품을 보고 난 이후부터 나도 모르게 우에티 우에티 하는 빠돌이를 발견 할 수 있었다.


웃는 모습이 겁나 예쁜 우에토 아야 




아아 정말 눈가 주름 개안습...


두번째 후카다 쿄코 


진짜 2008~2010년도 까지는 내가 본 여자 연예인 중 가히 최강이라고 할 수 있는 후카다 쿄코 


작품도 굉장히 많이 봤었는데 그녀의 발연기가 더욱 더 그녀를 돋보이게 한 특이한 케이스..


웃는 모습보다 말하는 모습이 더 귀엽고 예쁘지만 웃는 모습도 굉장히 예쁜 후카다 쿄코 


(최근 나오는 작품은 도저히 못보겠더라.. 후카쿙 그녀는 걍 어리버리한 연기가 최고라고 생각하는데 큼..)




사에바료 취향 제대로 들어가는 연예인 


세번째 아만다 바인즈 


쉬즈더맨 까지는 정말 귀욤귀욤한 매력이 넘쳐 흘렀던 아만다 바인즈..


그러나 최근에는.. 


뭐.. 예전 모습은 찾아 보지도 못하고 얼굴이 무너져 버린 안타까운 케이스 




네번째 요새 굉장히 끌리는 아네트 올즌 


사실 이 누님은.. 음... 못생겼다.


못생겼는데 계속 보게 되는 그런 오묘한 매력을 가졌다.


특히 웃는 모습이 너무나도 내 눈에는 예뻐 보이지만 


글쎄.. 한국인의 미에는 절대적으로 부족하다고 느끼지만 


내가 좋은데 뭐 어떠리! 




다섯번째 한예슬 


사실 한예슬을 처음 본 논스톱에서는 그냥 예쁜 여자연예인이로구나.. 라고 생각이 들었지만 


환상의커플 이후로 한예슬은 나의 완소 연예인이 되어버렸다.


스파일명월 그 재미없는것도 정말 나상실 빠심으로 봤지만..


한국 여자 연예인 중에서 가장 예쁘다고 생각하는 한예슬 


환상의 커플에서 웃는 모습때 죽어나는줄 알았다 


군대 있을 때여서 더욱 더 그랬나 보다.




여섯번째 키스케형님 부인 될 아만다 서머빌


키스케형님 부인 될 --> 이 멘트는 내 개드립 뭐.. 그냥 좋은 동료 인 것 같다만.. 그래도 빠심으로는...


솔직히 아만다 누님도 못생겼다.


근데 키스케 형님이랑 같이 노래 부르는 모습이 너무나 멋있어 보이고 


게다가 메탈을 즐기면서 웃으면서 하는 모습에 반했다고 해야될까?


사진에서는 왼쪽 




마지막으로 플로어 얀센 


솔직히 예쁘게 생긴 얼굴은 아니고 


키는 나랑 비슷한 초여장부 


근데 고스트 러브 스코어 부를 때의 그 포스 하나만큼은 박살..


이렇게 보니깐 또 예쁘네 


웃는 모습이 예쁘다.


코에 피어싱이 그렇긴 하지만..


결론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는 여자가 아름다워 보인다.


특히 메탈하는 여자! ㅋㅋ 


Posted by 사에바 료
생각2015.11.23 13:00

우스갯소리로 이런말이 있다.


여자 나이 30만 넘으면 요물이고 퇴물이다.


?????????????


아니 내 생각은 다르다.


여자는 10살이건 20살이건 30살이건 그리고 80살이던 


여자는 여자이고 


남자에게 사랑 받고 싶어하는 생물이다! 라는 것이 나의 생각이다.


그 생각에 불을 지핀 것은 아무래도 


정말 외국인이지만 천상 여자 아네트 올즌 덕분?




뭐 이런식의 짤방을 많이 보았다. 인터넷에서 


그래서일까?


나도 어렴풋이 그래.. 여자들은 30이 넘으면 급할거야 라는 


무지막지한 못된 생각을 가지고 있었고 


지금은 굉장히 그 생각에 대해서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는 중이다.


여자 나이 30이 뭐가 중요하단 말인가?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나의 이 생각 


여자 나이 30 넘으면 퇴물 상폐녀는 아니다! 라는 이 생각에 불을 지핀것은 


우리나라 사람이 아니라 스웨던 사람 


전 나이트위시 보컬 아네트 올즌




출처 아네트 올즌 블로그 


아네트 올즌 아줌마 


이 아줌마 나이가 무려 1971년생이고 


사랑하는 자식과 남편이 있으니 인터넷상 여자 혐오 하는 사람들의 


논리인 퇴물,상폐녀라는 그 논리에는 약간 벗어나 있는 사람이다.


다만 나는 이렇게 생각을 한다.


이렇게 한 남자의 부인이자 두명의 자식의 어머니인 아네트 올즌 게다가 외국인


그런 외국인 조차도 아직도 화장하기를 좋아하고 남들에게 


나 이쁘죠? ㅎㅎ 라는 사진을 올리는 것 보니깐 


여자에게 예뻐보이고 싶은 자연스러운 욕망 이것은 나이가 문제가 아니고 


여자이기 때문에 분출되는 자연스러운 욕망이라고 생각이 든다.




이런식으로 운동도 열심히 하고 


퇴물,상폐녀 라는 논리 자체는 남자를 이용해 먹으려는 흔히 말하는 내가 당했던 


남자를 물주로만 보고 호구로만 보는 그런 김치녀들에게만 허용이 되는지 알았지만 


그 김치녀에게 심하게 당한 내가 생각을 해보니 


애초에 그 김치녀에게 성적매력 즉 여자로서의 매력이 없다면 어떤 남자가 당했을 것인가?


내가 당했던 김치녀는 나랑 동갑이었다.


하지만 굉장히 예뻣고 귀여웠다. 


내 기준일지는 몰라도 이미 나이 30 훌쩍넘은 여자고 퇴물,상폐녀 라고 불릴 나이지만 


그래도 그러한 여자를 사랑해 줄 수 있는 남자가 있으면 


퇴물,상폐녀가 아니라는 말씀! 


여자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고 


여자는 나이가 많거나 적거나 언제나 예뻐보이고 싶고 사랑받고 싶어하는 동물임을 


알게 되었다.




아네트 올즌 동양인 버전이라고 생각되는 곽정은..


그러한 곽정은 조차 당당하게 사랑을 하고 사랑 받고 있다.


여자 나이 30 넘으면 요물이고 퇴물이고 상폐녀이다 라는 논리는 


개논리에 불과하고 


그것은 여자에게 사랑 받지 못하는 남자가 표현하자면 지껄이는 


패배감에 젖지 않기 위한 자기방어에 불과하다는 것이 나의 생각이다.


여자는 나이가 문제가 아니다! 


그 여자가 자신을 사랑하게 할 수 있는 남자로서의 섹스어필을 키운다면 


30대가 넘은 여자혐오 논리자들이 말하는 그런 여자일지라도 


수줍은 귀여운 여자로 당신앞에 나타날 것이다! 


여자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그렇지만 남자를 물주로 보고 돈 돈 거리는 속칭 김치녀들은... 비판 받아야 마땅하다고 생각 


너말이야 s)



Posted by 사에바 료
음악2015.10.15 11:57

요새 이 아줌마 목소리에 흠뻑 빠져서 헤어나오질 못하고 있다.


이름 하여 아네트 올즌 




으악


정말 서양인들은 한번에 훅 간다는걸 느끼게 해 주는 아네트 올즌 아줌마 


1971년생이니 한국 나이로 45살이다..


조금 있으면 50이네...




요새 아네트 올즌 아줌마 목소리에 흠뻑 빠져서 듣고 있는 앨리슨 애비뉴 


AOR 장르로써 


촌스럽지만 멜로디가 아주 훌륭하다.


근데 이러한 청량한 청아한 목소리를 가지고 타르넨 트루넨 색깔이 짙은 나이트 위시 보컬에 지원한 건 이해가 안되지만..




다이어트를 빡세게 하셨나? 


2000대1의 어마어마한 경쟁률을 뚫고 나이트 위시 보컬을 차지한 아네트 올즌 아줌마 


꽤나 세련됐다.




나이트 위시 합류할 때에는 한국 나이로 30대 중후반...


뭐 그래도 웃는 모습이 아주 귀여운 아줌마 아네트 올즌 


역시 다이어트 힘인가..


나이트 위시에서 돈을 많이 벌었나.. 왜 저 때의 모습으로 돌아가지 못하는가.. 




늙어 보이긴 한다.


그래도 지금 보다는 훨~~~~~씬 보기 좋은 아네트 올즌 아줌마 


지금은... 


심한말로 그냥 축구선수 루니가 머리 기른 듯한 느낌... ;;;;;




충격적이었던 나이트 위시 bye bye beatiful 


이 때가 가장 아네트 올즌 아줌마 미모가 물이 올랐을 무렵이라고 생각한다.


목소리 또한 전 보컬 타르야와는 전~혀 다른 매력으로 어필 했었던 시절..


지금은...


루니 엄마 




외국팬들조차 조소를 보내고 있는 아네트 올즌 충격적인 나이트 위시 두번째 앨범에서의 모습 


사실 보고 나도 깜짝 놀랐다...


뭐.. 그래도 목소리 하나만큼은 짱짱한 아네트 올즌 아줌마 




이건 나이트 위시 탈퇴하고 솔로 앨범 냈던 아네트 올즌 아줌마 


뭐랄까...


나이 50 다 되어가는데.. 아직도 소녀감성 철철 넘치는 귀여운 아줌마 


솔직히 난 지금 나이트 위시 보컬 플로어 얀센... 


귀엽긴 한데 너무 무서워... 키가 너무 커 ;;;;


근데 차라리 지금 아네트 올즌 보다는 바닥이 더 보기는 좋다..


아네트 올즌 아줌마 거 외모 관리 좀 합시다...




충격과 공포의 아네트 올즌 아줌마 ever dream 라이브..

Posted by 사에바 료
음악2015.10.12 12:35

사실 나는 마이클 키스케,제프 테이트 극렬 빠돌이로서 


특히나 헬로윈,마이클 키스케 영향을 받은 밴드는 거진 다 들어보았다.


나이트 위시 음악? 당연히 옛날에 다 들어 보았다.




내가 처음으로 접해 본 나이트 위시 앨범 오션 본 


특히 타르야 투르넨 걸쭉한 목소리가 아주 인상적인 앨범이다.


개인적으로 빠른 비트를 좋아하는 나는 nightguest 라는 음원을 아직 까지 듣고 있지만 


마이클 키스케,제프 테이트 하면 생각나는 맑고 깨끗한 고음 때문인가... 그닥 끌리지 않았던 나이트 위시 




중간 여자가 광대 미녀 나이트 위시 에서 아직도 위엄을 떨치고 있는 타르야 투르넨 


헬로윈 마이클 키스케 같은 경우도 탈퇴한지 20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회자 되고 있는 거 보면 


그녀의 영향력은 어마어마할 듯 


뭐.. 나갈 때 돈 밝히는 여자라고 극딜하면서 쫓겨났지만 아직도 영향력이 어마어마한 타르야 투르넨 




왼쪽 사진만 보면 흡사 이토준지 만화에서 나오는 좀비 여자 닮았다.


실제로도 걸리버 처럼 키가 무지막지 하게 큰 플로어 얀센 


최근에 새 앨범을 냈는데.. 이게 또 아주 걸작이다.


목소리도 타르야,아네트 둘이 합쳐 놓은 것 같고 나이트 위시 최고의 보컬이라고 생각이 들지만 


그래도 맑고 청량한 목소리를 좋아하는 나는 아네트 올즌 그녀에게 빡 꽃혔고 


그녀가 나갔을 때 블로그 일화등을 뒤져보니 그녀에게 안쓰러움을 느끼게 되었고 그녀의 팬이 되었다.




가운데 이 여자가 나이트 위시 보컬 중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아네트 올즌 


뭐 생긴건 한국인의 미인상과는 떨어지지만 공연 영상을 보면 아주 귀엽다.


나이는.. 뭐 유재석이랑 거의 동년배이니.. 최근 사진은 살도 많이 찌고 피부도 축축 처지고 있는 


안쓰러운 아네트 올즌 




오지오스본 따라하는 건가??


근데.. 또 이런 외모와는 다르게 위딘 템테이션 샤론을 연상케 할 만큼 맑고 청량한 목소리를 가져서 


전역하고 들었던 다크 패션 플레이 앨범에서는 아네트 올즌 그리고 나이트 위시 앨범이 적응이 안됐던 건 사실 


그러나 듣다 보니 또 타르야 투르넨 그녀와는 다른 매력이 철철 넘치는 아네트 올즌 




나이트 위시 에서의 마지막 뮤직비디오 에서는 백설공주 인지 마녀인지 구분 안되는 저런 분장을 하고 


노래를 부르지만 그래도 그녀의 귀여운....;;;; 매력은 여전하다.


그러나 나이트 위시 활동을 계속 하고픈 그녀와는 다르게 리더이자 능력있는 전형적인 나쁜남자 투오마스에게 


버림 받은 듯한 아네트 올즌 


여기에서 그녀에게 확 꽃혔다고나 할까..


뭐.. 타르야 때문에 마음 상처도 많이 받았다고 하는 71년생 아네트 올즌 누님 


최근 앨범에서는...




소녀 감성 철철 넘치는 이러한 앨범을 냈지만 


아무래도 투오마스 작곡 능력이 워낙 씹사기라... 노래는 나이트 위시 노래보다는 훨씬 못한 듯 하다.




현재 나이트 위시 보컬 플로어 얀센은 특이하게도 


전 보컬 타르야,아네트 와도 꽤나 친분이 있는 듯 하다.


그러고 보니 나이트 위시 보컬을 뽑을 때 인성으로 뽑는게 맞는 것 같기는 하다..


리더인 투오마스는 그런말 할 자격은 안되는 것 같지만..


예전에는 그냥 흘려 들었던 나이트 위시 그리고 아네트 올즌 


이번엔 제대로 버닝 해서 달려 본다! 


(근데 플로어 얀센 보컬인 이번 앨범도 너무 사기적으로 좋아서... 참... )


플로어 얀센을 싫어할래야 싫어할 수가 없다;;; 




아네트 올즌 시절 나이트 위시 최고의 히트곡이라고 할 수 있는 아마란스 


공연 영상인데..


무시무시한 타르야 그리고 어마어마한 거구로 헤드뱅잉 하는 플로어와는 다른 꽤나 귀욤귀욤한 매력이 넘치는 아네트 올즌 


앞으로는 승승장구 하시길! 





Posted by 사에바 료